이글루스 | 로그인  


데어데블 디렉터스컷: 스토리 버전

홀로 마블히어로 일어더빙 재감상 페스티발, 의 일환으로...
오늘은 데어데블 디렉터스컷을 감상했습니다.

일단 결론부터 말해보자면... 기존 극장판에서 지적되었던 플롯상의
허술한 면들은 거의 대부분 메꾸어져 있다고 할 수 있겠습니다.
보고 나서 극장판이랑 비교해 보니 러닝타임만 해도 30분이나 차이 나네요.

이 감독판 버전은 국내에 수입되어 있질 않으니(뭐, 어차피 자업자득이지만)
전국의 수 많은 데어데블팬들을 위해 (얼마 안 된다)
두루뭉실 마블팬들을 위해(이러면 그래도 좀 되겠지, 후)
여기서 잠시 상이점을 간단하게나마 정리해 보겠습니다.






먼저 구체적인 이야기를 하기에 앞서 한 가지 확실히 해 둘 점은...
이 감독판은 극장판을 보완하기 위해 재편집한 버전이 아니라,
극장판으로 편집되기 전의 오리지널 버전이라는 점입니다.
그러니까... 극장판은 원래부태 131분 정도 되는 영화에서
30분 정도를 들어내고 개봉한 삭제판인 셈입니다.
......그러고도 허술하단 소리 안 듣길 바랐냐 -_- 


1.
가장 큰 차이점.
스토리에 있어서 상당히 중요한 서브플롯... 이랄까,
거의 메인플롯에 가까운 줄기 하나가 통째로 잘려나갔습니다.
헬즈키친의 매춘부 한 명이 살해당하고,
동네 양아치 단테 잭슨(Coolio 분)이 누명을 뒤집어쓰도록 사건이 조작되는데요.
이 친구가 바르게 살아온 것만은 아니지만 해당 사건에 대해서는 결백하다는 것을
언제나처럼 간파한 우리의 자선변호사 매트 머독은 단테 잭슨의 변호를 맡습니다.
그리고 초감각탐정의 실력을 유감없이 발휘하며 사건을 추적하던 중,
민완 기자 벤 유릭의 결정적 제보를 통해 모든 사건의 배후인물 킹핀에게 접근해 갑니다.
극장판에서 킹핀을 체포하러 나타나는 경찰들의 뜬금 없는 등장이나,
하는 일 없이 건들거리는 걸로 보였던 벤 유릭의 비중 등등의 문제는
모두 이 플롯을 삭제한 데서 비롯된 문제였던 거죠.
이렇게 이야기의 중추를 허술하게 했을 뿐 아니라,
매트 머독이 선보이는 좀도둑 스킬이라던가, 뛰어난 촉각을 이용한 증거 발견,
심박 변화 없음을 통해 진실이라 생각했던 증언이, 거짓임을 밝히고 있는 증거들과 상충하자
힘으로 압박해 봤더니만 페이스메이커(인공심박기)를 달고 있더라 하는 에피소드,
재판에서 배심원의 동정을 사기 위해 의자를 못 찾고 엎어지는 등
가련한 장애자를 연기하는(...) 매트머독 등,
변호사 겸 초감각 탐정으로서의 면모를 보여주는 파트들이 쏙 빠져나감으로써
이 영화는 많은 매력을 잃었던 것으로 생각됩니다.
더불어 이 영화에 재미와 인간미를 더해주는 머독의 파트너,
프랭클린 넬슨의 파트도 많은 부분 잘려나갔습니다.

...감독은 이 영화가 극장판 공개 당시 내용면에서 많은 비판을 받았다면서,
이 오리지널판을 '스토리 버전'이라고 이야기하고 있습니다.
스튜디오의 높으신 양반들로 인해 공 들인 각본을
누더기로 만들어 개봉한 입장에선 속이 좀 끓었을 듯 하네요.

2.
극장판에서 비를 통해 엘렉트라의 얼굴을 보고, 키스를 하던 중 사건을 감지하고 뛰쳐나가려다
엘렉트라가 stay with me 하자 바로 침대로 들어가신 헬스키친의 수호자 데어데블(...)
오리지널판에선 그냥 뛰쳐나갔습니다.
베드씬은 극장판 삭제 편집 단계에서 추가 촬영을 해서 붙인 씬이었다는군요.
이 때의 내용이 다르기 때문에 이후 파티에서의 재회씬에서의 대사도 좀 다릅니다.
...공익을 위해 투신하는 히어로를 발정난 놈팽이로 만들어 버린 거였다니

3.
불스아이의 입국씬이 있습니다.
나름 캐릭터의 성격을 잘 드러내는 재미있는 장면.

4.
킹핀은 초반부터, 정보를 흘렸다고 의심되는 자기 경호원을 잔인하게 패 죽이는 흉폭성을 보여줍니다.
최종결전에서의 액션도 극장판보다 조금 더 길어요.

5.
중반에 신부한테 고해성사하는 씬.
이것도 극장판 삭제편집당시의 추가촬영이라고 하네요.
디렉터스컷엔 없습니다.

6.
코믹스쪽의 설정을 따라 수녀가 된 머독의 모친이 등장하는 씬이 두 컷 있습니다.
꿈 속에서 어린 시절 잠자리에 누운 머독을 내려다보는 씬과,
교회에 앉아있는 머독을 뒤에서 몰래 지켜보는 씬.
하긴 원작팬이 아니라면 이것들은 ???????? 싶은 부분이긴 합니다.

7.
불스아이가 엘렉트라에게 결정타를 꽂고 나서 키스하는 장면이 있습니다.
심의 쪽에서 죽이는 건 괜찮지만, 죽이면서 키스하면 안 된다 R등급이 나와서 삭제했다고 합니다.
감독은 이에 대해 뭐... 같잖다는 투로 언급하고 있네요.
하여간 어딜 가나 등급심의하는 꼰대들은... -_-;





대충 이 정도...
전체적으로 봐서, 로맨스 파트가 차지하는 비중이 상대적으로 크고
개인적인 복수극에 가까워 보였던 극장판에 비해,
헬스키친의 수호자 - 가디언데블로서의 고독한 히어로상이 보다 선명하게 드러나고 있습니다.

저는 원래부터 이 영화에 대해선 호의적인 쪽이었습니다만,
오리지널판을 보니 생각보다도 한층 더 좋은 영화입니다.
새삼 느끼는 거지만 비를 통해 평소보다 선명하게 사물을 볼 수 있다는 설정은 정말로 효과적.
첫 번째로는 엘렉트라의 얼굴을 처음으로 보면서 애틋한 로맨스 감각을 선사하고,
두 번째로는 복수를 우선하기로 결심한 엘렉트라와 머독과의 단절감을 우산을 씌움으로써 표현,
세 번째로는 킹핀과의 결전에까지 충실하게 이 설정을 살리고 있죠.
여러모로 상당히 공을 들여서 잘 구성해 낸 좋은 각본입니다.
......라는 것도 이 감독판이 빛을 봤기에 할 수 있는 소리죠.
극장판 가지고는 이래저래 반박당할 거리들이 많으니.
거의 뭐... '이제는 말할 수 있다' 분위기?






PS.
일본판 머독의 목소리가 맘에 듭니다.
그야말로 정통파 히어로란 느낌의 강직한 목소리.
(그러고보니 가면라이더 BLACK RX 안개의 죠 출신의 성우 겸 배우 코야마 리키야씨 o<-<)

ⓒ2004 Twentieth Century Fox Film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
ⓒ2007 Twentieth Century Fox Home Entertainment LLC. All Rights Reserved.



PS2.
이제 엘렉트라도 더빙으로 한 번 다시 보긴 해야 할 텐데...
제가 아무리 데어데블 옹호파라지만, 솔직히 이건 용서가 안 됩니다(...) 랄까
왜 만들었는지, 뭘 하고 싶었던 건지를 도저히 모르겠어요, 솔직히(...)






데어데블 [dts] (2disc)
벤 애플렉 감독, 마크 스티븐 존슨 외 출연/베어엔터테인먼트

by 충격 | 2007/06/28 22:00 | 활동사진 | 트랙백(2) | 덧글(12)

트랙백 주소 : http://shougeki.egloos.com/tb/1300627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Tracked from 잠보니스틱스 at 2007/06/28 23:31

제목 : MARVEL MOVIES - 데어데블 (재탕)
※영화감상 [2003년 3월 22일 작성] *오프닝 타이틀은 cg로 구성된 뉴욕의 야경을 보여주다가 몇몇 빌딩의 불켜진 창문들이 배열된 패턴을 부각시키며 (동시에 일시적으로 배경은 어두워짐) 그것이 다음순간 점자로, 또 다음순간 영어 알파벳으로 변하는 수법을 사용하여 스탭과 출연진을 소개합니다. 거미줄을 이용한 스파이더맨이나 유전자 배열이 춤을 추는 엑스맨에 비해 좀 가난한 티가 나지만, 데어데블에는 상당히 잘 어울리는 수법이라고 생각됩......more

Tracked from 임시 개장 at 2009/10/26 00:00

제목 : (제목없음)
아미테이지 더 써드 의 런치박스 한정판 부속 피규어를 찍어본 김에 이것도 한 번.예전에 감상하고서 몇 마디 적기도 했던데어데블 디렉터스컷: 스토리 버전 당시에 구입했던,일본판 마블슈퍼히어로 DVD 박스셋에 부속되었던 물건 형님 되시겠습니다.밑 면을 보자면 제품명은X-MEN 울버린 휴잭맨 일본완전한정 미니버스트 인 듯.3000체 중에 2993번이네요.조금만 분발했으면 막번도 찍었을 기세.txt말이 미니버스트이지, 제가 가진 몇 안되는 피......more

Commented by Ninjalee at 2007/06/28 22:19
의외의 사실입니다. 결국 높으신 양반들이 멀쩡한 영화 하나 걸레로 만든거였네요. 특히 침대 직행 장면은 정말 최악의 장면이었는데..

코야마 리키야씨는 뭔가 일어더빙판 외화에서 자주 들어본 목소리다 싶어서 알아봤더니 메트릭스 시리즈의 네오, 이퀼리브리엄에서 존 프레스톤(주인공) 역을 하셨더군요.
그러고보면 특촬 배우중에 성우로 전직한분들이 의외로 꽤 되시는듯..
Commented by 달바람 at 2007/06/28 23:04
최근에 데어데블 다시 보고는 역시 좋은 영화라는 생각에 DVD를 구입했는데, 이런 것도 있군요. 수입 안된 게 다행인지 불행인지;; 그래도 지금도 나쁘지 않았는데 감독이 원했던 것은 어떤 것이었을지 한번 보고싶군요.
Commented by 잠본이 at 2007/06/28 23:30
뭔가 2% 부족하다 싶었더니 저렇게나 많이 잘려나간 거였나요 OTL
수입안된게 안타까운 따름...
Commented by 벨제뷔트 at 2007/06/28 23:56
...이건 대략 스파이더 맨에서 피터의 고교시절을 빼고 극장에 건 격이군요 --.
Commented by 충격 at 2007/06/29 00:50
Ninjalee님/ 일본에 계시니 대여점에서 한 번 찾아보셔도 좋을 듯 합니다
달바람님/ 뭐... 거대한 불행의 일부... 라고 해야겠죠...
이번 저작권법 개정으로 얼마나 효과가 있을런지 참...
잠본이님/ 계산해 보면 대략 22% 정도 부족했네요(...)
저로서도 보기 전 생각했던 것보다, 차이나는 분량이 좀 많더군요
벨제뷔트님/ 한 구석에 몰려있을 내용이 아니고 한 축을 맡아
끝까지 연결되는 내용이니 그보다 악질일지도요(...)
해리나 노만 아저씨랑 만나는 씬들은 다 잘리고 메리제인이랑만 투닥거리다가
갑자기 그린고블린이랑 결판을 낸다던가 (야) [...] (맞을래요? 네? 맞을래요?)
                        ↑내가 생각해 놓고 혼자 괜히 열 받았다 o<-<
Commented by Ratatosk at 2007/06/29 02:39
이 아저씨 목소리라니 일어버전이 보고 싶어지네요.
Commented by 엿남작 at 2007/06/29 10:43
점원들 감독 케빈 스미스도 이 영화 괜찮다고 하더군요.
Commented by 타쿠미 at 2007/06/29 15:03
삭제판을 보고도 나름 괜찮았다고 생각하고 본 전국의 수 많은 데어데블팬들중 하나인 나지만(-_-;)다시 보고 재판단이 필요하겠구나;30분가량을 자른거면 거의 다른 영화자나-_-;
불스아이 보는것만으로도 가치는 있다고 생각하는 바보가;
Commented by 충격 at 2007/06/29 20:13
Ratatosk님/ 꽤 괜찮았습니다. +_+
엿남작님/ 그 사람은 괜찮다고 할 게 아니라 아예 출연을 했으니...
해부실 직원인가 의사인가 뭔가로 출연하고 있습니다.
원래 만화팬으로 유명하죠. 웬만한 만화원작 영화 DVD를 틀어보면
스페셜피쳐에 심심찮게 얼굴을 내밀곤 합니다.
타쿠미/ 다시 보게
Commented by 엿남작 at 2007/06/30 18:37
충격님/ 어쩐지 그런 일이 있었군요 -0- 아직 데어데블을 못봐서.
보셨나 모르겠는데 케빈 스미스의 에세이집 ? 같은 것이 국내서도 번역되었더라고요.
읽어보니 세간에 졸작이라는 데어데블 평을 좋게 해놔서 좀 의아했었습니다.

참 안보셨다면 케빈스미스의 그 책은 비추천입니다 -0- 비속어도 넘 많구 생각보다
볼게 넘 없어요;;;
Commented by 충격 at 2007/07/01 01:00
아니, 그렇다고 그 사람이 호평한 것은 엉터리다!! 이런 얘기는 아니고요. ^-^;;
저로서는 본문에 나타나 있듯 이 영화에 대해 호평하는 쪽이니까 말입니다... ㅎㅎ
Commented by TokaNG at 2011/06/21 20:59
데어데블이 마블이었습니까? =ㅁ=
전 여태 DC인 줄 알았..;;;

:         :

:

비공개 덧글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