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글루스 | 로그인  


'잿빛의 버터플라이' 클리어. / 한국어판 제공사는 좀 미친 것 같다......

[android] トガビトノセンリツ - 토가비토노센리츠 - 클리어.


예전에 위의 포스트를 작성하면서,
전작 격인 '잿빛의 버터플라이' 의 android용 업그레이드 이식판도 결제해서 플레이하고 싶지만
플레이 스토어 국가제한의 벽에 가로막혀 하지 못하고 있다는 언급을 했었는데요.


이런 저런 시도 끝에 결국은 결제에 성공하여 무사히 플레이를 마칠 수 있었습니다. :)

결제를 위한 과정에서 어쩔 수 없이 약간의 편법을 동원하긴 했습니다만,
KEMCO 에 미리 문의해 본 결과 딱히 "한국 놈들에겐 안 팔아!" 라든가 그런 것은 당연히 아니었고
단지 기본적인 정책으로서 "지원 언어에 따른 잘못된 구입과 그에 따른 트러블을 방지하기 위해
영어가 지원되지 않고 일본어 온리인 게임은 일본 플레이 스토어에서만 판매한다." 라는 것일 뿐이었으니,
제값 다 내고 그냥 일본어로 플레이하겠다는 입장에서 딱히 꿇릴 것은 없다 하겠습니다, 네(...)


ⓒ 2010-2012 KEMCO / MAGITEC

기본적으로 이야기 자체가 제 취향에 맞는 유형의 틀을 갖고 있기 때문에
이건 이거 나름대로 재미있게 즐기긴 했습니다만,
아무래도 후속작을 먼저 플레이한 경우이다 보니......

후속작을 먼저 하고 이쪽을 했는데 이쪽이 더 좋았다는 분들도 물론 계십니다만,
제 감상으로는 후속작 쪽이 확실히 더 낫다고 여겨집니다.
이걸 만들어 본 경험을 통해 제작진이 파악한 개선해야 할 점들이
후속작 쪽에서 매우 착실하게 반영되었다는 느낌이네요.

굳이 '뭐가 어찌 됐든 다 해 봐야겠다!' 라는 게 아니시라면,
새로 해 보실 분들에겐 저로서는 단연코 후속작 쪽을 추천하고 싶습니다.

현시점에서, 후속작 쪽은 ios용으로도 출시가 되어 있으니 어차피 접근성 면에서도 차이가 있고요.

(물론 이전의 포스팅에서도 적었듯 '잿빛의 버터플라이' 역시
국내 플레이 스토어를 통해 한국어판으로 손쉽게 플레이 가능하긴 합니다만,
그건 예전의 피쳐폰용 이식을 그 퀄리티 그대로 옮긴 것이기 때문에
제가 여기서 언급하고 있는 위 스샷의 android용 업그레이드 이식판과는 퀄리티가 다르고요)


뭐...... 달리 말하자면 그건 한국어판이기 때문에,
퀄리티와 원문 그대로의 향유에 연연하지 않는다면
오히려 대중적인 접근성은 월등한 것이기도 하겠습니다만.

그러니까 말이 나와서 말인데......
한국 플레이 스토어에서 피쳐폰용을 이식한 한국어판 '잿빛의 버터플라이' 를 서비스하고 있는
Gameboys 라는 회사는 좀 미친 것 같습니다. -_-

다운로드 페이지의 스크린샷에다가 범인을 공개하고 있어요. -_-;
실제 일러스트가 보이는 부분은 제가 임의로 적당히 가림(...)


아무래도 태생이 휴대폰 게임이다 보니 일러스트의 양이 많지 않아서
어떻게든 다 끌어모아 홍보에 사용하려고 한 모양인데......
게임에 등장하는 총 8장의 일러스트를 스크린샷에다가 전부 다 공개하고 있습니다. =_= ...
그리고 그 중에는 표정만 봐도 이놈이 범인이겠구나 하는 걸
한눈에 알아볼 수 있을 만한 일러스트가 존재하고 있다는 거죠(......)

테크니컬하게 말하자면 공격적인 태도를 보이고 있는 일러스트 중
범인과 관계가 없는 인물도 한 명 있습니다만,
그 한 명은 꽤나 빠른 단계에서 게임 초반에 리타이어하는 인물이기 때문에
저 스샷을 본 상태에서 거기까지만 진행하고 나면 뭐...... 맥빠지는 거죠.

아니, 이게 무슨 추리 영화 예고편에다가 범인 공개하는 것 같은 짓거리 인 건지...... orz orz......



아직 해보지 않았는데 관심은 있다 하시는 분들은,
혹시라도 플레이 스토어 접속시 스크린샷에는 절대 눈길을 주지 않도록 명심해 둘 필요가 있겠습니다.

4장의 스크린샷 중 4번째 스크린샷으로 나름대로는 뒤쪽에 배치되어 있기는 합니다만
기본적으로 세로로 긴 스크린샷이기 때문에
PC 접속 시 따로 스크롤을 하지 않아도
4번째 스크린샷이 절반쯤 보이게 되어 있고, 범인도 거기에 보입니다(...)

디바이스에서 접속 시엔 제 디바이스에선 아슬아슬하게 걸치면서
누군지 인식할 만큼은 보이지 않게 되어 있습니다만,
이것도 기종에 따라서는 한눈에 들어올 가능성이 있을 것 같고요.

관심 있으신 분들은 부디 조심하시기 바랍니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다시 말해서...
Gameboys 라는 이 회사는 좀 미친 것 같네요. -_-

부디 각성하기 바라고,
(자기들 상품에 자기들이 침 뱉는 행위라서 이런 말 쓰기도 좀 애매하기는 한데,)
제발 좀 기본적인 상도의 정도는 지키면서 장사해 줬으면 좋겠네요.

생각이라는 걸 과연 하면서 살기는 할런지 심히 의문스럽습니다...







by 충격 | 2013/06/27 13:27 | 전자생활 | 트랙백 | 핑백(1) | 덧글(11)

트랙백 주소 : http://shougeki.egloos.com/tb/3033527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Linked at 임시 개장 : kemco 노벨.. at 2015/12/14 11:55

... ] トガビトノセンリツ - 토가비토노센리츠 - 클리어. トガビトノセンリツ - 토가비토노센리츠 - iOS판 출시. '잿빛의 버터플라이' 클리어. / 한국어판 제공사는 좀 미친 것 같다...... 예전에 kemco사의 android / ios용 노벨 게임들에 대해 소개한 적이 있었는데요.오래 기다린 ... more

Commented by 나르사스 at 2013/06/27 14:28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만 하지 말라면 더 하는 것이 사람의 심리...(쿨럭)
Commented by 충격 at 2013/06/27 23:23
유저 말씀이신지 저 미친 것 같은 회사 말씀이신지 정확하게는 모르겠습니다만,

전자라면 : 딱히 하지 말라는 것까진 아니고...
(일본어 가능자의 경우) 둘 중에서는 우선적으로 후속작 쪽을 권하겠다는 정도의 얘기죠.
해 보시고 굳이 상대적으로 못한 작품까지 추가로 할 필요까진 없겠다고
생각되시면 전작은 굳이 하실 필요가 없겠고,
그 상태에서 상대적으로 못하더라도 전작까지 해 보고 싶어진다면 하시면 되겠고요.

후자라면: 으으으으으으으으으으으으으......
Commented by at 2013/07/20 17:50
일러에 계단현상 있는 거보고 ㄷㄷ했는데 피쳐폰판.. 명불허전
Commented by at 2013/10/21 00:00
후속작이 뭘 말하는거죠?
지금 티스토어에서 잿빛의버터플라이(한글) 끝까지 보고왔는데
후속작이 나와있나요?
Commented by 충격 at 2013/10/21 07:39
본문 첫 줄에 게시물 링크가 있습니다.
Commented by 장호충 at 2014/06/04 16:24
제가 개인적으로 잿빛 정말 팬인데요 안드로이드 버전보니까 눈물나네요 ㅜ ㅜ 이걸로 한글화 해주지 근데 원래 설정보면 멀티엔딩 이라고 햇는데 피처폰 당시 용량 한계상 포기햇다고 햇잖아요 근데 안드로이드 신이식판도 엔딩이 한개에요?
Commented by 충격 at 2014/06/05 17:42
최종적인 진엔딩은 하나고요.
가는 길목에서 군데군데 배드엔딩으로 빠질 수 있습니다.
Commented by 장호충 at 2014/06/06 21:13
댓빛의 버터플라이 후속작인 토가비토노센리츠 라는걸 님덕분에 알게되었는데 이회사는 게임을 이제 안만드나요
버터플라이 이후 몇년이 지났는데 아직 게임이 두개뿐인거 같은데 이제 만들 계획이 없나봐요 아쉬운건 토가비토노센리츠도
한글화 되면 좋겠고 안드로이드 버전 버터플라이도 한글화되었으면 근데 토가비토노센리츠 표지보면 엄청나게 어두워 보이는데 분위기와 엔딩을 비교하면 어느쪽이 더 어둡고 암울하나요?
Commented by 충격 at 2014/06/07 00:44
아뇨, 굉장히 왕성하게 출시하고 있는 회사입니다.
주력은 이런 류 노블 게임이 아니라 모바일 RPG 고요.
한 달에도 몇 개씩 출시작 쏟아지는 회사죠.

그러는 사이사이로 이런 류 노블 게임도 가끔씩 내고 있고요.
잿빛의 버터플라이, 토가비토노센리츠 작가가 쓴 후속작으로
D.M.L.C (데스매치러브코메) 라는 게 나와 있습니다.
이건 데스게임물은 아니고 전기 판타지물인데 이것도 굉장히 재미있게 했고요, 저는.

그리고 근래에는 '흑(黑)의 커맨드먼트' 라는 데스게임물 후속작이 나왔습니다.
이건 작가는 다른 작가인데 저는 현재 체험판 부분까지만 플레이한 상태이고,
나중에 언제 한 번 제대로 해 보긴 할 생각입니다.

- 굳이 비교를 해야 한다면, 토가비토노센리츠 쪽이 좀 더 암울하다고 할 수 있을 것 같네요.
일단 '저주' 라는 게 테마 중 하나인데다가,
훨씬 많은 분량에서 오는 깊이라는 것도 무시할 수 없으니까요.
Commented by 초코능이 at 2015/02/03 02:24
그.. 토가비토노센리츠라는 비주얼노벨은 한국어판으로 아직 출시 안됐나요..? 웬만한 국내비주얼노벨은 독파했는데ㅠㅠ.. 잿빛의 버터플라이같은 장르는 드문 것 같아서..;
Commented by 충격 at 2015/02/03 21:04
아직 안 나왔고 앞으로도 나올 가능성은 희박하리라 봅니다.

:         :

:

비공개 덧글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